RYANTHEME_dhcvz718
홈 > 커뮤니티 > 이슈
이슈

최재욱, 불법 도박장 개설 혐의 인정 "김형인·최국에 죄송하다"

Sadthingnothing 0 10 0 0
개그맨 최재욱
[서울경제] 불법 도박장 개설 혐의를 받고 있는 개그맨 최재욱이 혐의를 인정했다.

최재욱은 16일 스포츠조선과 인터뷰에서 “불법 도박장을 운영한 개그맨으로 보도된 최모 씨가 본인이며, 혐의를 인정한다”고 말했다.

그는 “처음에는 합법적인 보드게임방으로 개업했다가 이후 사행성 불법도박장이 된 것”이라며 “도박장 운영이 어려워지면서 투자자 A씨와 갈등을 빚게 됐는데, 그 과정에서 도박장 운영에 가담하지 않은 선배 김형인까지 A씨의 협박을 받게 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김형인은 보드게임방 개업 무렵 제게 1,500만 원을 빌려준 것이 빌미가 되어 운영에 가담자인 것으로 억울하게 협박을 받았다. 제 죄를 반성하고,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사과했다. 그는 최초 보도 이후 최모 씨로 오해를 받은 개그맨 최국에게도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앞서 MBC ‘뉴스데스크’는 15일 “2000년대 초 SBS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김모 씨와 동료 개그맨 최모 씨가 도박 장소 개설 등의 혐의로 지난 1일 재판에 넘겨졌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2018년 초 서울 강서구의 한 오피스텔에 불법 도박장을 개설한 뒤 포커와 비슷한 ‘홀덤’ 게임판을 만들어 수천만 원의 판돈이 오가는 도박을 주선하고 수수료를 챙겨온 것으로 드러났다.

보도 이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은 김모 씨를 개그맨 김형인으로 지목했다. 이후 김형인은 일부 매체와 인터뷰에서 “불법 도박장을 운영한 사실이 없다. 오히려 공갈 협박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한편 김형인과 최재욱에 대한 첫 공판은 다음달 21일 서울남부지방법원에서 열린다.

/이혜리기자 hyeri@sedaily.com 












ㅡㅡ지우지 말아 주세요 ㅡㅡ


온라인카지노 커뮤니티 일등!! 온카 https://onca888.com


온카 


0 Comments
제목

  메뉴
  고레벨 회원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