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YANTHEME_dhcvz718
홈 > 커뮤니티 > 이슈
이슈

"똥국입니다. 김 없습니다. 노란 반찬은 계란찜입니다. 정말 억울해 이렇게 제보합니다"

보헤미안 0 71 0 0

39사 관계자 "반찬이 충분히 배식되지 않은 이유 등에 대해 확인중"
 

육군 39사단에서도 부실 급식 논란이 SNS에 올라와 군 당국이 9일 진상규명에 나섰다.

지난 8일 페이스북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 '39사단 부실 배식' 내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사진에는 플라스틱 1회용 도시락 용기에 밥과 계란찜, 김치가 담겼다.

게시물을 올린 제보자는 '39사단 금일 조식 메뉴'라며 "국은 똥국입니다. 김 없습니다. 노란 반찬은 계란찜입니다. 정말 억울해서라도 이렇게 제보합니다"라는 내용을 게시했다.

댓글만 1800여개가 올라왔다.

댓글에는 "과연 간부가 자가격리하면 저렇게 나올까", "39사도 터졌네","구라인거 같은데 내가 군생활하면서 저 정도로 밥 나온 적 없고", "저건 반찬 귀찮다고 안 떠준 병사 잘못임" 등의 내용이 담겼다.

이를 두고 39사 관계자는 "해당 도시락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격리장병에게 지난 8일 아침 식단으로 제공한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부대는 반찬이 충분히 배식되지 않은 이유 등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했다.

또 "부식청구에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했으나 전반적으로 아침식단 메뉴 편성이 장병들 눈높이에 부족했던 점에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해명했다.

이 관계자는 "최근 부대는 '격리장병 식사'를 우선 준비하고, '자율운영부식비'로 참치캔 등 추가반찬과 유산균 음료를 제공하였으며, 격리 시설에 전자레인지, 커피포트와 같은 편의시설을 비치하는 등 '격리장병 급식'에 정성을 다해 노력해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부대는 현장감독을 통해 장병들 입맛에 맞게 음식이 조리되고 충분한 양이 급식되도록 더욱 관심 갖겠다"며 "격리시설 내 증식용 반찬을 추가로 구비하여 제공하는 등 격리 장병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더욱 세밀하게 소통하겠다"고 덧붙였다.












ㅡㅡ지우지 말아 주세요 ㅡㅡ


온라인카지노 커뮤니티 일등!! 온카 https://onca888.com


온카 


0 Comments
제목

  메뉴
  고레벨 회원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