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YANTHEME_dhcvz718
홈 > 커뮤니티 > 이슈
이슈

현직 판사, '마약 은어' 문자 보고 지하철 옆자리 승객 신고

Sadthingnothing 0 44 0 0
PICK 안내
지하철 옆자리에 앉은 승객이 마약 관련 은어를 쓰며 휴대전화 문자를 보내는 것을 보고 신고한 판사의 기지로 마약사범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뉴시스]

한 현직 판사가 지하철 옆자리에 앉은 승객의 수상한 휴대전화 메시지를 보고 신고해 마약사범이 붙잡혔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23일 오후 7시 50분쯤 대마를 거래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20대 A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지하철을 타고 퇴근하던 한 판사는 자신의 옆자리에 앉은 A씨가 마약 관련 은어를 사용하며 휴대전화 문자로 누군가와 대화를 나누는 장면을 목격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마약사범 관련 재판을 담당한 경험으로 마약 관련 은어를 알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A씨를 곧바로 검거했으며, 마약 구입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ㅡㅡ지우지 말아 주세요 ㅡㅡ


온라인카지노 커뮤니티 일등!! 온카 https://onca888.com


온카 


0 Comments
제목

  메뉴
  고레벨 회원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