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YANTHEME_dhcvz718
홈 > 커뮤니티 > 스포츠뉴스
스포츠뉴스

에버튼 아동 성범죄 혐의 선수, 임신 아내도 집 떠났다..."델프는 아냐"

Sadthingnothing 0 5 0 0


에버튼 아동 성범죄 혐의 선수, 임신 아내도 집 떠났다..."델프는 아냐"

기사입력 2021.07.22. 오전 11:34 최종수정 2021.07.22. 오전 11:34 기사원문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인환 기자] 아동 성범죄 혐의를 받고 있는 선수가 사면초가에 몰렸다.

영국 '더 선'은 22일(한국시간) "아동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선수의 부인이 집을 떠났다. 그는 임신한 상태"라고 보도햇다.

에버튼은 지난 20일 공식 성명서를 통해 소속 1군 선수가 아동 성추행 혐의로 조사받고 있다고 인정했다.

앞서 영국 언론이 EPL 1군 선수 중 하나가 아동 성범죄 혐의로 체포됐다라고 폭로했다. SNS에서 에버튼 선수라는 주장이 나오자 에버튼이 인정한 것이다.

맨체스터 경찰은 용의자의 집을 급습해서 조사에 들어갔다. 경찰은 용의자에게서 여러 물건을 압수하고 성범죄 혐의에 대한 조사에 착수한 상태다.

영국 경찰은 "용의자는 심각한 아동 성범죄에 대한 심문을 받았다"면서 "해당 선수가 속한 구단은 1군 자격 정지와 동시에 경찰에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했다"고 공식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이어 경찰은 "용의자는 체포 직후 보석금을 내고 풀려냈다. 그는 추가 조사가 있으면 다시 경찰에 돌아와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에버튼 선수 중에서도 특정 선수가 해당 사건의 용의자로 거론되고 있다. 국가 대표팀의 에이스인 그의 부인은 최근 임신한 상태로 알려졌다.

더 선은 "해당 사건이 알려지고 나서 파비안 델프가 오해를 사기도 했다. 그는 결백했는데 에버튼이 특정 선수의 이름을 밝히기 꺼려해서 논란이 커졌다"라고 설명했다.

이 매체는 "해당 선수는 자신의 혐의를 강하게 부인하고 있다. 에버튼 구단내 소식통은 선수단이 충격에 빠진 상태라고 밝혔다"고 덧붙였다.

이 선수에 대해 더 선은 "그의 임신한 아내는 체포되기 전 며칠 전에 집을 떠난 상태다. 그래도 그의 부모님과 누이는 신뢰를 보내며 한 집에 머무르고 있다"고 근황을 공개했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OSEN











ㅡㅡ지우지 말아 주세요 ㅡㅡ


온라인카지노 커뮤니티 일등!! 온카 https://onca888.com


온카 


0 Comments
제목

  메뉴
  고레벨 회원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