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YANTHEME_dhcvz718
홈 > 커뮤니티 > 스포츠뉴스
스포츠뉴스

누가 해줄 거라고 기대하면 안 돼”…‘마테이 공백’ 극복한 우리카드, ‘임시 주장’ 송명근의 존재감

북기기 0 6 0 0




남자배구 우리카드의 날개 공격수 송명근(31)은 올 시즌 주로 웜업존에서 경기를 시작한다. 신영철 우리카드 감독은 이번 시즌 아웃사이드 히터로 송명근 대신 김지한과 한성정을 중용하고 있다. 출전 시간이 적어 아쉬움을 느낄 법하지만, 송명근은 오히려 더 에너지 넘치는 모습을 보여준다.

그는 “경기를 못 뛰는 데는 분명한 이유가 있다. 내가 부족한 점이 많기 때문”이라며 “그렇다고 밖에서 우울해하거나 처진 모습을 보이는 건 선배 역할이 아니다. 그래서 준비할 때부터 의욕적인 모습을 보이려고 한다”고 말했다.

송명근은 지난 9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3~2024 V리그 남자부 OK금융그룹과 원정 경기에서도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늘 그랬던 것처럼 웜업존을 달구던 그에게 2세트 기회가 찾아왔다. 첫 세트를 무기력하게 패한 우리카드에 분위기 전환이 필요했던 시점. 송명근은 그동안의 아쉬움을 털어내듯 매섭게 득점포를 가동했고, 홀로 9점을 올리며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사실 우리카드는 이날 100% 전력으로 경기에 임하지 못했다. ‘주포’ 마테이 콕이 최근 팀 훈련 도중 왼쪽 발목을 심하게 다쳐 사실상 ‘시즌 아웃’됐기 때문이다. 마테이는 병원 검진에서 회복까지 10주가 소요되는 인대 파열 진단을 받았다. 이 여파로 우리카드는 대체 선수를 구할 때까지 한동안 외국인 공격수 없이 경기를 치러야 한다.

자연히 국내 선수들의 역할이 커질 수밖에 없다. 송명근은 팀이 필요로 할 때 딱 맞춰 등장해, 팀을 위기에서 구해냈다. 그는 이날 블로킹 2개, 서브 에이스 1개 포함 22점을 올렸다. 우리카드는 올 시즌 한 경기 최다 득점을 기록한 송명근의 맹활약에 힘입어 풀세트 접전 끝에 OK금융그룹을 물리쳤다. 









ㅡㅡ지우지 말아 주세요 ㅡㅡ


온라인카지노 커뮤니티 일등!! 온카 https://onca888.com


온카 


0 Comments
제목

  메뉴
  고레벨 회원 랭킹